광명시, 사회적경제 창업 돕는 광명시, 창업 아카데미 38명 수료

URL복사

박승원 시장, 사회적경제가 일상에 녹아드는 광명시 만들 것

 

(한국글로벌뉴스 - 박소연 기자) 광명시는 23일 광명시 청소년수련관에서 2021년 광명시 사회적경제 창업아카데미 수료식을 개최했다.


시는 지난 1월 15일부터 3월 15일까지 사회적경제에 관심 있는 시민 및 사회적경제기업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사회적경제 창업 아카데미를 운영했으며 38명이 수료했다.


프로그램은 사회적경제 이해 및 창업에 필요한 정보를 체계적으로 제공하여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촉진하고자 마련됐으며 ▶사회적경제 이해 기초․심화 ▶사회적경제 기업마인드 숙지 및 사업아이템 발굴 ▶사회적경제 비즈니스 모델 개발 ▶컨설팅을 통한 창업전략 수립 등을 내용으로 진행됐다.


총 14회차, 42시간으로 진행된 과정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됐으며, 소모임별 코칭 및 팀별 모임은 대면으로 진행했다.


이날 수료식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수료생 38명이 참석했으며 10개 팀이 수업시간 동안 만든 사업계획서를 발표했다.


10개 팀에게는 향후 광명비츠원프로젝트(사회적경제기업 발굴을 위한 창업지원사업) 및 경기도 창업오디션 신청자격이 주어지며 심사에 통과되는 팀을 대상으로 멘토링 및 사업개발비를 지원해 사회적경제기업으로 진입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광명시는 향후 조직개편을 통해 사회적경제과를 신설할 예정이다. 협동조합․사회적기업․마을기업이 익숙함으로 자리잡고 사회적경제가 일상에 녹아드는 광명시를 꿈꾸며, 이를 현실로 만들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는 4월부터 10월까지 사회적경제기업으로 창업을 희망하고 요건이 되는 개인과 팀에게 예비사회적기업으로의 진입이 가능하도록 맞춤형 컨설팅 및 지원사업을 계획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