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립합창단 기획연주회 'Choral Land(코랄랜드)'

URL복사

 

(한국글로벌뉴스 - 박소연 기자) 수원시립합창단은 오는 5월 4일 저녁 7시 30분에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기획연주회 'Choral Land(코랄랜드)'를 개최한다.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온 가족이 함께 관람할 수 있는 공연으로 추천하는 수원시립합창단의 2021기획연주회 'Choral Land(코랄랜드)'는 합창테마파크라는 컨셉에 맞추어 다채로운 레퍼토리로 관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할 계획이다.


첫 번째 무대는 박지훈 예술감독이 작곡한 'Missa brevis No.2'로 시작한다. '반딧불 미사'라고 불리기도 하는 이 작품은 핸드차임의 맑고 영롱한 음색과 합창단의 목소리가 구현하는 아름다운 선율 위에 강렬한 리듬, 템포의 변화, 반딧불 조명이 한데 어우러지며 음악적 효과를 극대화하여 관객들에게 다양한 퍼포먼스와 하모니를 선사한다. 이어서 전통 타악기 연주자 고석진이 선보이는 특별한 무대가 펼쳐진다.


두 번째 스테이지에서는 코랄랜드에서 이루어지는 신나는 모험이 시작된다. 총 6개의 관으로 이루어진 ‘코랄랜드’에서는 휴 잭맨(Hugh Jackman) 주연의 뮤지컬 영화 ‘위대한 쇼맨(the greatest showman)’의 강렬한 오프닝 곡 'The greatest show', 애니메이션 ‘라이온 킹(The Lion King)’의 삽입곡으로 유명한 'The lions sleeps tonight', 국악 또는 양악의 경계를 자유롭게 넘나들며 한국음악계에 큰 족적을 남긴 작곡가 김희조의 '보리타작', 우리나라 역대 만화주제가를 엮은 '타임머신 타고 떠나는 신토불이 만화여행'는 물론 한국 가수 최초로 미국 빌보드 Hot 100 차트 1위를 기록하며 전 세계적으로 엄청난 히트를 친 BTS(방탄소년단)의 'Dynamite'와 세계 최초 청각장애아동 합창단으로 장애라는 어려움 속에 용기를 갖고 희망을 전하는 ‘아이소리앙상블’의 특별한 무대까지 만날 수 있다.


박지훈 예술감독만의 독창적 해석과 개성있는 음악을 선보일 이번 공연은 즐거운 에너지가 가득한 수원시립합창단의 음악에 국내 최초 일렉톤 밴드로 클래식에서부터 대중음악까지 장르를 넘나들며 다양한 모습을 선보이고 있는 한윤미 밴드의 협연으로 이루어져 더욱 풍성한 생동감을 선사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