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오성면 청소년지도위원회 청소년 유해환경개선 캠페인 실시

URL복사

 

(한국글로벌뉴스 - 박소연 기자) 평택시 오성면 청소년지도위원회(위원장 정연진)는 지난 17일 오성면 숙성시가지 일대에서 청소년 유해환경개선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캠페인은 청소년 보호의식을 확산하고, 안전한 사회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청소년 유해광고물 정비는 물론 음식점, 편의점 등을 대상으로 만 19세 미만 청소년에게 술․담배 판매금지 홍보활동을 실시했다.


정연진 위원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로 인해 외부활동 증가로 청소년의 일탈행위가 늘어나지 않도록 청소년 보호가 중요하며 청소년들이 유해환경으로부터 안전하게 활동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주민들의 관심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한편 오성면 관계자는 청소년들의 안전한 환경조성을 위해 “청소년 유해환경 지도점검과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고 전했다.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