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오성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및 복지사각지대 홍보 캠페인 전개

 

(한국글로벌뉴스 - 박소연 기자) 평택시 오성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26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역 내 PC방과 노래연습장 등 집단 감염 우려가 높은 다중이용시설들을 대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과 경제적 어려움에 있는 소상공인 및 취약계층 대상으로 복지사각지대 발굴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조왕장 위원장은 “오성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역 내 사회안정망이라고 생각하며 코로나19 극복 및 복지사각지대발굴을 위해 앞으로 도움이 필요하면 언제든지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이인균 오성면장은 “위기를 함께 극복하기 위한 홍보 캠페인에 적극적으로 동참해주신 협의체에 감사드리며 코로나19의 빠른 종식과 나와 내 가족, 이웃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꼭 실천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