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권재–김은혜 후보 ‘오산시장-경기도지사’ 원팀 선거출정식

URL복사

오산에서 ‘국민의힘 경기원팀’ 필승 결의
오산시-경기도 공동추진 13개 정책협약, “새로운 변화 원하는 오산시와 경기도 모두 승리”

 

(한국글로벌뉴스 -박소연 기자) 이권재 오산시장 후보와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6.1지방선거 첫날인 19일 오후 오산시에서 1천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국민의힘 경기원팀’ 선거출정식을 함께 열어 “오산시민과 경기도민이 모두 원하는 민심은 새로운 변화”라면서 오산시와 경기도의 선거 모두 필승을 결의했다.

 

이권재 오산시장 후보는 이날 오후 선거출정식에 앞서 오산을 방문한 김은혜 경기지사 후보를 오색시장으로 안내해 오산시의 새로운 변화를 바라는 상인과 주민들의 민심을 듣는 소통행보를 함께 했다.

 

이어 이권재 시장 후보와 김은혜 도지사 후보는 1천여명이 모인 선거출정식에서 오산시와 경기도의 변화와 발전을 원하는 시민과 도민들의 염원을 담은 정책공약에 협약하고 공동 추진키로 했다.

 

이날 이권재 후보와 김은혜 후보가 협약한 오산시와 경기도의 공동추진 정책공약은 ▲시가 9억원이하 1가구 1주택 재산세 100% 면제 ▲초등학생 아침 무상급식 제공 ▲경부고속도로 오산 구간 지하화 추진 ▲KTX, GTX-C노선(동두천-덕정-수원-오산-평택) 연장 ▲오산 세교3지구 재지정 추진 ▲분당선 전철 오산대역 ↔ 세교2·3지구 연장 추진 ▲오산천 친수공간 가꾸기 사업 ▲공설운동장 이전 후 랜드마크(쇼핑몰) 조성 ▲종합스포츠타운 건설 ▲보훈회관 건립 추진 ▲장애인 복지회관 건립 추진 ▲불합리한 행정구역 확대·개편 추진 ▲첨단기술 혁신벨트 추진 등 13개 항이다.

 

김은혜 도지사 후보는 선거출정식에서 “오산은 사람 사는 정이 넘치는 도시”라며, “이제는 더 이상 무능한 민주당에 속지 마시고 이번엔 반드시 이권재 후보를 당선시켜 주셔야 한다”고 호소했다.

 

이권재 시장 후보는 “김은혜 후보의 응원에 선거 첫날부터 힘이 솟는다”면서, “공명정대하게 선출된 국민의힘 오산시장후보 이권재가 오산의 발전과 시민의 행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