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유기동물 위한 유튜브 생방송 8일 방영‥설채현·치타·김기욱 등 출연

설채현 수의사, 방송인 안혜경, 가수 치타, 이찬종 훈련사, 개그맨 김기욱 등 유명인사 대거 출연

 

(한국글로벌뉴스 - 박소연 기자) 오는 8일 진행될 경기도 반려동물 입양문화의 날 특집 유튜브 생방송 ‘유기동물들의 수호천사가 되어주세요’에 가수 치타, 설채현 수의사 등 유명 인사들이 대거 출연한다.

이번 유튜브 생방송은 경기도가 반려동물 입양문화 정착을 목적으로 유튜브, 홈페이지 등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추진하는 ‘2019 경기도 유행가’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개그맨 김기욱의 사회로 진행될 이번 유튜브 생방송에는 설채현 수의사, 이찬종 훈련사, 방송인 안혜경, 가수 치타 등이 출연, ‘무엇이든 물어보시개’, ‘생방송 퀴즈쇼’ 등 다양한 코너를 통해 유기동물 입양과 반려동물과의 생활 등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방송시간은 8일 오후 1시 4분부터 3시 24분까지 140분간으로 유튜브 채널 ‘경기도 유행가’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특히 도는 이번 생방송 진행을 위해 경기도청사 내 방송실에 특별무대도 설치했다.

생방송 중 인증 이벤트에 참여하면 선착순 2,000명에게 럭키박스를 증정할 예정이며 1만40명이 동시 시청할 경우 1인 당 1kg씩 사료 1004kg을 유기동물 관련 보호기관에 기부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여기서 1시 4분, 140분, 1004kg, 1만40명은 모두 유기동물을 위한 수호천사가 되어달라는 의미를 담았다. 이 밖에도 유기동물 입양가족 인증 이벤트, 경기도 홍보영상 인증 이벤트, 유튜브 구독인증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가 준비돼 있다.

도는 이번 생방송을 통해 입양문화 기틀 조성, 유기동물에 대한 인식 개선, 입양 절차에 대한 올바른 정보 제공, 생명존중에 대한 의식 고취 등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이날에는 경기도가 ‘유행가’의 일환으로 진행한 ‘유기동물 입양가족 수기 공모전’의 시상식도 열린다. 도는 심사를 통해 선발된 금상 1명, 은상 2명, 동상 5명, 장려상 10명 총 18명을 시상할 예정이다.

이계웅 경기도 동물보호과장은 “온라인을 통해 유기동물 입양관련 행사를 진행하는 것은 지자체 차원에서 이번이 처음”이라며 “동물생명존중 의식을 고취시키고 유기동물 없는 경기도를 구현하고자 한다. 유기동물들의 수호천사가 되어 줄 분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도는 동물보호 및 유기동물 입양문화 활성을 위해 경기도도우미견나눔센터 운영, 유실·유기동물 입양비 지원, 유실·유기동물 임시보호제, 반려동물 입양카페 등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