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영통구 매탄3동,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안부확인 사업 추진

URL복사

 

(한국글로벌뉴스 - 박소연 기자) 수원시 영통구 매탄3동은 코로나19 장기화와 폭염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복지사각지대 위기가구 발굴 및 안부확인 사업을 지속 추진 중이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전화·우편을 통한 비대면 조사로 진행된다.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인 통장 및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과 복지담당자가 무더위에 취약한 저소득 가구 중 특히 미성년 세대주를 중심으로 생활 속 애로사항을 확인하고 있다.


아울러 통장 등 지역 인적안전망을 활용해 기초수급 탈락자 등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도움이 필요한 위기가구를 발굴하고 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해 방문상담 및 후원물품 등을 지원하고 있다.


동 관계자는 “촘촘한 인적안전망을 구축해 소외된 이웃들을 찾고 어려움을 잘 이겨낼 수 있도록 공적급여 지원 및 민간후원 등 다양한 지원방안을 강구해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